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2020 국제해양영화제

등록일 2020년07월17일 14시21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 “영화를 통해 바다를, 바다를 통해 세상을 치유” -

「2020 국제해양영화제」개최… 멈추면 보이는 것들

◈ 7.23.~25. 영화의전당에서, ‘멈추면 보이는 것들, Stoppable’ 주제로 국제해양영화제 열려

◈ 3일간 독일 및 샌프란시스코 국제해양영화를 비롯해 12개국 27편 장․단편 해양영화 상영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주최하고, 국제해양영화제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2020 국제해양영화제」가 7월 23일부터 25일까지 해운대 영화의전당에서 개최된다.

 

올해 국제해양영화제는 7월 23일 오후 6시 30분 개막행사로 시작된다. 개막작은 캐나다 감독 데니스 키에르의 <북극 최후의 빙하(Under thin ice)이며, ‘멈추면 보이는 것들 : Stoppable’이라는 주제로 7월 23일부터 25일 3일간 12개국 국가로부터 초청한 27편의 장․단편 해양영화를 선보인다.

 

특히 올해 영화제는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개막식과 체험행사를 간소화하는 대신 더욱더 수준 높고 풍성한 작품들로 꾸려졌다.

 

국제해양영화제에서만 공개되는 독일 국제해양영화투어 단편 프로그램(5편)과 샌프란시스코 국제해양영화제의 주요 출품작(14편)들을 감상할 수 있으며, 세계에서 가장 깊고 오랜 호수인 바이칼호부터 크루즈 관광의 해양오염 실태, 쓰레기 문제, 1926년 최초의 서핑을 즐기는 개의 모습까지 다양한 장르의 해양 영화들을 무료로 만날 수 있다.

 

또한, 영화제 기간 해양환경 관련 각계 단체들의 부스운영, 젤캔들 체험, 국내 환경운동가 및 영화평론가와 관객과의 토크타임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되어 있다.

 

부산시 조유장 관광마이스산업국장은 “지구촌 전체가 코로나19로 혼란에 빠져 있지만, 이번 영화제를 통해 ‘잠깐의 멈춤으로도 생명의 근원인 바다를 재생시킬 수 있다’라는 새로운 출발점과 우리의 미래를 고민해 보고 새로운 희망을 찾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국제해양영화제에 홈페이지(www.kioff.kr)와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kioff.official)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20 국제해양영화제

 

 

 

행사개요

 행 사 명 : 2020 국제해양영화제

 일정/장소 : ‘20. 7. 23(목) ~ 7. 25(토), 영화의 전당

 주최·주관 : 부산광역시/국제해양영화제조직위원회

 후 원 : 영화의 전당, MSC (Marine Stewardship Council, 해양관리협의회)

 행사내용 : 개막식, 영화상영, 강연&토크, 체험행사, 폐막식

 행사규모 : 국내외 장·단편 27편내외, 참관객 약 1,200명

 

 

 

세부행사계획

【 전체 일정표 】

 

행사내용

날 짜

장 소

내 용

비고

개 막 식

7.23.(목)

18:30 ~ 21:00

중극장

개막축하 공연

영화제 소개 및 개막작 상영

 

영화상영

7.24.(금)~7.25.(토)

(금) 10:00~21:50

(토) 10:00~21:30

중, 소극장

초청작 상영 및

감독과의 대화

 

강연&토크

7.24.(금)~7.25.(토)

(금) 13:00~15:00 / 19:30~21:50

(토) 16:30~18:40

소극장

환경전문가 및 영화감독 배우의 강연/토크

 

체험행사

7.24.(금)~7.25.(토)

(금) 11:00~18:00

(토) 11:00~18:00

체험존

해양 관련 부스 운영

 

폐 막 식

7.25.(토)

19:30 ~ 21:30

소극장

폐막작 상영

 

 

 

형남수 기자 hnsoo@daum.net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예술 축제관광 생태환경 인물칼럼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