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바다식목일 맞아 경북바다에 전복, 쥐노래미 방류!

경북수산자원연구원, 수산종자 10만마리 방류 및 연안 환경정화 활동 실시

등록일 2020년05월09일 11시04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바다식목일 맞아 경북바다에 전복, 쥐노래미 방류!

- 경북수산자원연구원, 수산종자 10만마리 방류 및 연안 환경정화 활동 실시 -

- 풍요롭고 깨끗한 바다에서 미래창출의 살맛나는 어촌 건설 -

 

경상북도 수산자원연구원(원장 박성환)은 제8회 바다식목일을 맞아 5월 8일 포항시 북구 송라면 화진2리 마을어장에서 수산종자 10만 마리(전복 5만, 쥐노래미 5만) 방류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에는 지역주민과 포항해양과학고등학교 총동창회 회원 등이 참석해 연안 환경정화 활동도 실시했다.

 

경북수산자원연구원은 매년 약 400만 마리의 수산종자를 5개 시‧군 연안에 무상으로 분양‧방류해 건강한 해양생태계 보존 및 어업인의 소득증대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이번에 방류하는 전복과 쥐노래미는 다른 품종에 비해 경제성 효과(전복 2.58배, 쥐노래미 2.56배)가 상당히 높고, 연안 정착성 품종으로 방류 시 자원조성 효과가 뛰어나, 많은 어업인들이 선호하는 품종이다.

 

최근 코로나19로 면역증강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진 만큼 두 품종*이 건강한 먹거리로 주목받아 국민들의 소비증진과 어업인 소득증대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

* 전복 : 자양강장 효과 및 면역력 강화에 큰 효능

쥐노래미 : 아미노산과 칼슘이 풍부

 

김남일 환동해지역본부장은 “「바다에게 생명을 우리에게 미래를」이라는 슬로건 아래 어업인 소득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경제성 어종 위주로 자원을 조성하고, 수산인을 위한 새로운 실용 연구과제를 발굴‧추진에도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정나희 기자 hnsoo@daum.net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예술 축제관광 생태환경 인물칼럼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