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삼락생태공원, 부산시 제1호 지방정원 등록 추진

등록일 2020년04월14일 11시03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 2022년 낙동강 일대가 부산의 정원이 되다 -

            삼락생태공원, 부산시 제1호 지방정원 등록 추진

◈ 낙동강의 자연자원을 활용한 지방정원 지정으로 생태자원 지속관리 및 정원문화 활성화

◈ 부산시 정원운영관리 조례 제정 후, 2022년까지 부산 제1호 지방정원 등록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오는 2022년까지 우수한 자연자원을 갖고 있는 낙동강 일대(삼락생태공원)를 부산 제1호 지방정원으로 지정, 등록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삼락생태공원이 낙동강하구 둔치 중 가장 넓은 지역(4.72㎢)으로 습지생태원, 감전야생화단지, 갈대 및 갯버들 군락 자연초지의 다양한 자연환경과 생태 산책코스와 자전거 도로 등 기반시설이 잘 조성되어 있어 부산 제1호 지방정원으로 최적지라는 입장이다.

 

지방정원으로 등록하기 위해서는 40% 이상이 녹지로 된 10ha(헥타르) 이상의 면적과 정원관리 전담부서, 주차장·체험시설 등 편의시설, 지방정원 운영관리 조례가 충족되면 시·도지사가 지정·등록할 수 있어 현재 부산시의 경우, 관련 조례만 제정되면 지방정원 등록에 무리가 없다는 게 삼림청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에 부산시는 제1호 지방정원 등록을 위한 분위기 확산과 정원문화에 대한 시민 관심을 높이기 위해 가을마다 열리는 정원박람회를 올해부터는 낙동강 둔치 일원에 개최해 보다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주민들 일상 속 정원문화가 자리잡을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나아가 부산시 관계자는 “낙동강 지방정원문화 활성화와 정착이 이뤄지면 순천만이나 울산 태화강처럼 국가정원으로도 추진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재 전국적으로는 2개의 지방정원(경기도 세미원, 전남 죽녹원)이 등록되어 있으며, 약 24개의 지방정원 등록이 추진되고 있다.

 

※ 지방정원 & 국가정원 비교

등록기준

지방정원 (시·도지사 지정)

국가정원 (산림청장 지정)

면 적

10ha 이상

30ha 이상

구 성

- 녹지면적이 총면적의 40% 이상

- 녹지면적이 총면적의 40% 이상

- 전통․문화․식물 등 주제별 조성 정원 5종 이상

관리조직

- 정원 관리 전담조직 구성 (공통)

전문관리인

- 10ha당 1명 이상

- 10ha당 1명 이상

- 안내, 교육 등 전담 전문 인력 8명 이상

운영․관리

- 지방정원 운영․관리에 대한 사항 조례 제정(공통)

편의시설

- 주차장, 공중화장실 및 장애인 ․ 노인 ․ 임산부 등을 위한 편의시설 (공통)

- 정원을 조성하고 가꿀 수 있는 체험시설, 관리실 및 안내실(간이시설 포함) (공통)

운영실적

- 없음

- 지방정원으로 등록한 후 3년 이상의 운영 실적

예산지원

- 없음

- 규모와 자체 수입 기여에 따라 차등 관리비 지원

등록사례

전남 담양(죽녹원), 경기 양평(세미원)

1호(순천만국가정원), 2호(울산태화강국가정원)

형남수 기자 hnsoo@daum.net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문화예술 축제관광 생태환경 인물칼럼



현재접속자 (명)